아시테지학술칼럼

홈 > 자료마당 > 아시테지학술칼럼
아시테지 세계본부 회장_이벳 하디가 전하는 메세지
관리자 2012-12-21 1,786

친애하는 미국, 중국, 전 세계의 친구들에게,

 

남아프리카 공화국에 사는 나는 오늘 아침 두 개의 끔찍한 사건-미국과 중국에서 일어난- 뉴스를 들으며 잠을 깼습니다. 두 사건 모두 죄 없는 많은 아이들과 교사들을 살해한 어이없는 사건과 살해시도에 관한 것이었습니다. 도대체 말로 표현할 수 없는 사건입니다. 이 같은 사건들에 우리는 과연 어떻게 그 고통과 상실과 충격을 뭐라고 말로 위로할 수 있을까요?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오로지 우리가 이 고통의 시간을 당신들과 함께하며 그리고 직간접으로 우리의 생각과 기도와 마음으로 당신들을 기억하며 깊은 애도의 말을 보내는 것 밖에는 달리 방법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여기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나의 동료들, ASSITEJ 실행위원회의 모든 동료들 역시 이런 마음일 것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처럼 어이없는 미친 행동과 광기와 끔찍함에 대한 대응이 불충분하다고 생각할지도 모르겠습니다.

 

아마도 시, 그림, 춤, 연극 등과 같은 예술의 값진 은물 중 하나가 바로, 감히 말로 하기 힘든 이런 일들에 대해 다양한 방법으로 표현을 가능케 하고 우리 모두를 덜 외롭게 해주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근본적으로 이 같은 사건들을 저지할 수 있는 것들 중에는 우리 서로가 그리고 지역사회 안에서 예술이 커뮤니티를 이루고 또한 이러한 커뮤니티 안에서 신뢰감을 회복할 수 있는 예술의 역량에 대해 믿음을 갖는 것입니다. 우리 모두는 어디에 있든 더더욱 헌신적으로 우리가 만드는 예술을 통해 아이들이 고뇌하고 영감을 느낌으로써 복잡한 것을 표현할 수 있고 세상의 아름다움을 잊지 않도록 그 대응 법을 찾게 되기를 바랍니다.

 

이벳 하디

ASSITEJ 세계본부 회장

목록
책, 연극이 되다!
더 도발해라, 한국 아동청소년극 <라운드 테이블_오스트리아 예술감독 슈테판 라블>